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신한금투, '맥쿼리 글로벌 인프라 펀드' 판매…SOC 관련 투자
<제공=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김형진)는 맥쿼리 글로벌인프라 목표전환형 증권자투자신탁(주식-재간접)를 26일에 판매한다. 

‘맥쿼리 글로벌인프라 펀드’는 전세계의 공항, 유료도로, 항만, 수도 등과 같은 일상 생활에 필요한 인프라를 관리하는 회사에 투자하는 펀드이다. 인프라 관련 기업들은 일상생활과 경제성장에 필수적인 시설 및 서비스를 제공하며 타 섹터에 비해 상대적으로 안정적이며 독점적인 성격의 사업구조를 갖고 있다. 

기간은 3년 만기로, 단 설정일로부터 1년 이내 기간 중 공시기준가격이 1080원(설정 이후 펀드수익률이 8%) 이상일 경우 1080원 달성일로부터 제9영업일에 채권형 펀드로 전환되어 운용되며 이 경우 펀드설정일로부터 1년이 되는 시점에 상환된다. 펀드설정일로부터 1년 경과 후 공시기준가격이 1080원 이상일 경우에도 채권형 펀드로 전환되며 6개월 후에 상환된다. 

선취수수료는 1%이며 총 보수는 연 0.962%이다. 채권형펀드로 전환후 총보수는 연 0.433%로 변경된다. 단위형 펀드인 관계로 26일 하루 신한금융투자 전국 영업점에서 판매한다. 

우동훈 투자상품부 부장은 “이 펀드는 목표달성 후 채권형펀드로 전환되는 것이 특징"이라며 “인프라 기업들의 지속적인 배당성장 및 낮은 변동성에 관심 있는 투자자들에게 적합하다”고 말했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