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업계
첨단 자동차를 위한 나노융합기술의 미래를 엿본다나노코리아 조직위, 7월 13일 ‘자동차산업의 나노기술 사업화’ 특별세션 개최

 

현대자동차와 LG이노텍, 한화첨단소재, 교통안전공단 등 자동차 관련 기업 및 기관 전문가들이 자동차에 적용되는 최첨단 나노융합기술과 그 미래를 전망한다.

나노코리아 조직위원회는 오는 7월 12일부터 3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나노코리아 2017’ 기간 동안 ‘자동차산업의 나노기술 사업화 현황 및 전망’을 주제로 특별 세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행사 둘째 날인 13일 열리는 이번 특별 세션에서는 현대자동차 신소재연구팀 이종국 팀장과 LG이노텍 이형의 연구위원이 각각 ‘자동차 산업과 나노기술’, ‘Nano Technologies in LG 이노텍’을 주제로 자동차 산업에서 나노기술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한다.

또 한화첨단소재 경량복합소재연구소 김남형 연구소장이 자동차용 첨단복합소재 개발 현황을 발표하고,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 신재곤 박사는 차세대 자동차의 선두주자로서 활발한 개발이 이뤄지고 있는 자율주행자동차와 나노기술의 접목에 대해 고견을 들려줄 예정이다.

나노코리아 조직위원회의 한 관계자는 “각국의 차량 규제 강화로 하이브리드카를 비롯한 친환경 자동차에 대한 국내외적 관심이 커지면서 친환경 기술과 나노기술이 자동차 산업 성장의 핵심요소로 부각되고 있다”며 “특별 세션을 통해 혁신적 성능과 우수한 가격경쟁력, 안전성이 확보된 나노기술이 열어갈 자동차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엿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나노코리아 2017 산업화 특별세션은 유료 행사(등록비 10만원)로 진행되며 나노코리아 홈페이지(www.nanokorea.or.kr)에서 신청 가능하다.

변성환 기자  shb9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