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패밀리허브 냉장고 라인업 확대4문형 ‘T9000’과 양문형 ‘F9000’에 패밀리허브 기능 탑재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패밀리허브 냉장고의 라인업을 확대했다.

삼성전자는 12일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4문형 ‘T9000’과 양문형 ‘F9000’ 모델에 2017년형 패밀리허브 기능을 탑재한 신제품 패밀리허브 냉장고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로서 2017년형 패밀리허브 냉장고는 셰프컬렉션 2종과 T9000 3종, F9000 1종 등 총 6종으로 늘어나 소비자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클라우드 기반 음성인식 기능을 통해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제어할 수 있는 패밀리허브는 올 4월 이후 한층 강화된 음성인식 능력을 바탕으로 인터넷 검색, 쇼핑, 일정 등을 확인할 수 있으며 ‘푹(POOQ)’ 서비스를 이용해 실시간 방송 시청, 영화 감상, 공중파 라디오 청취도 가능하다.

또 7월에는 재료별·테마별 간단한 레시피를 찾을 수 있는 ‘이밥차’가, 8월에는 ‘삼성 페이’가 추가 탑재될 예정이다. 식·음료의 구입이 필요할 때 패밀리허브 냉장고의 이마트몰 앱에서 해당 제품을 검색·구입해 결제까지 가능해지는 것이다.

이외에도 식재료 보관에서 주문까지 원스톱 관리하는 ‘푸드 매니지먼트’, 가족의 일상을 공유하는 ‘패밀리 커뮤니케이션’ 등 다양한 편의기능을 갖추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패밀리허브 기능이 적용된 F9000은 푸드쇼케이스로 대변되는 모델이다. 자주 꺼내는 음료나 간식 등은 바깥쪽 쇼케이스에, 사용 빈도가 낮고 부피가 큰 식재료는 안쪽 ‘인케이스’에 보관할 수 있다.

T9000의 경우 냉동실 온도 편차를 ±0.5℃로 유지해 식재료의 맛과 풍미를 지켜주는 ‘정온냉동’, 각 공간에 별도의 냉각기를 배치한 ‘트리플 독립 냉각’ 등 기존의 핵심 기능들이 그대로 유지됐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구성기 상무는 “패밀리허브 F9000과 T9000 신제품 도입으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며, “더 많은 고객들이 패밀리허브와 함께 차별화된 주방 문화를 경험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패밀리허드 T9000은 내츄럴(메탈) 841L와 엘리건트 이녹스 842L 등 2종의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각각 339만원과 329만원이다. F9000은 용량 800L, 출고가는 269만원으로 책정됐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