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정부합동점검으로 여름 성수기 항공안전 사수한다국토부-안전처, 공항·항공사 안전체계 실태 집중 점검

 

국토교통부는 국민안전처와 함께 항공편이 증가하는 여름철 성수기를 맞아 항공 여행객들의 안전 확보와 편의 제공을 위해 정부합동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오는 17일부터 21일까지 5일간 국내 주요공항 5곳과 국적항공사 4개사를 대상으로 이뤄지며 항공기 운항·정비, 공항, 항행안전시설 분야의 내·외부 전문가가 투입된다.

주요 점검사항은 항공교통안전대책 수립 여부, 공항비상계획 관련 훈련 실태, 비상탈출로의 탈출구 안내 표식, 풍수해 대비 안전운항 대책, 최신 항공기 관련 매뉴얼 비치, 종사자 근무 및 휴식시간 적절성, 그리고 항공기 정비 상태 및 공항 시설 등이다.

국토부는 점검결과 문제점이 도출되면 해당 기관 등에 즉시 통보해 조속한 시정을 이뤄내는 한편 제도개선 등 기관 간 협업이 필요한 행정사항도 적극 발굴해 개선할 계획이다.

국토부의 한 관계자는 “이번 합동점검을 항공기 사고의 잠재적 가능성을 사전 억제하고 항공종사자의 안전의식을 고취하는 계기로 삼을 방침”이라며 “여행객들이 한층 편안하고 안전한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점검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