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SC제일은행, 하반기 유럽·아시아 주식이 최대 수혜 전망VIP 고객대상 금융시장 전망 및 투자전략 설명회서 밝혀

 

SC제일은행(은행장 박종복)은 지난 12일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웰쓰케어(Wealth Care) 세미나’를 열고 올 하반기 금융시장 전망 및 투자전략을 발표했다고 13일 밝혔다.

SC제일은행은 이달 4일부터 13일까지 서울, 대전, 대구 등 전국 7개 주요 도시에서 VIP 고객들을 대상으로 웰쓰케어 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는데 12일과 13일에는 SC그룹의 투자전략자문부문 알렉시스 칼라 대표가 연사로 참석해 2017년 하반기 금융시장 전망 발표와 더불어 생생한 글로벌 투자전략을 고객들에게 전했다.

SC제일은행의 올해 투자테마는 ‘#pivot? 전환점-투자의 길을 묻다’다. 전환의 기로에 놓인 글로벌 금융시장의 다양한 변수를 면밀히 관찰하고, 그 속에서 수익의 기회를 포착해 능동적으로 대응해야 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런 피봇 테마 투자전략에 따라 올 상반기 SC제일은행이 추천한 투자 자산들은 대체로 양호한 수익률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SC제일은행은 지난해말 연간 투자전망을 통해 미국 주식을 최선호 투자자산으로 추천했고, 올 2분기부터 유럽 및 아시아 주식을 최우선 자산으로 변경했다.

SC제일은행은 세미나에서 하반기에도 글로벌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가 이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주식, 특히 기업실적에 대한 기대가 높고 펀더멘털이 우수한 유럽과 아시아 주식이 최대 수혜를 받을 것으로 예견했다. 이와 관련 국내 주식 역시 긍정적 의견을 피력했다.

특히 SC제일은행은 신흥시장(EM) 채권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신흥시장 달러표시 국공채를 최선호 채권으로 꼽은데 이어 신흥시장 현지통화 채권도 일부 포트폴리오에 담을 것을 제안했다.

더불어 멀티 인컴 상품에 대한 관심도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상품은 주식 중에서는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우선주와 배당주를, 채권 중에선 신흥시장 채권을 중심으로 포트폴리오가 구성돼 있어 안정성을 높이면서 연 5~7% 내외의 꾸준한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매력적인 투자 아이디어라고 설명했다.

장호준 SC제일은행 자산관리본부 전무는 “올 하반기에도 금융시장은 전환기의 모습을 이어갈 것”이라며 “각 국의 통화와 재정정책, 유가 움직임 등이 눈여겨 봐야할 중요한 변수”라고 말했다.

이번에 발표된 2017년 하반기 금융시장전망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SC제일은행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