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KB국민은행, 하반기 500명 신규 채용디지털금융 등 핵심성장부문 경력직 채용 신설

 

KB국민은행(은행장 윤종규)이 올 하반기에만 L1 신입행원과 전문직무직원을 포함해 총 500여명을 신규 채용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이번 발표로 국민은행의 올해 채용 규모는 퇴직직원 재채용 등을 포함해 1,200명 이상으로 늘어나게 된다. 일자리 창출을 통한 청년실업 해소와 지역인재 선발, 현장맞춤형 인재 확보를 위해 채용규모를 대폭 확대했다는 설명이다.

국민은행이 공개한 하반기 채용 계획의 특징은 크게 세 가지로 압축된다. 청년실업 해소를 위한 신입행원 채용 인원 확대, 금융권 최초로 지자체 등과 연계한 면접·채용기회 확대 및 찾아가는 면접을 통한 현장맞춤형·지역밀착형 인재 발굴, 그리고 급변하는 금융시장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핵심성장부문 채용과 경력직 채용 신설이 그것이다.

특히 국민은행은 취업준비생들의 채용기회 확대를 목표로 금융권 최초로 지자체, 국방부 등과 연계한 사전 모의면접과 지역인재에 대한 면접기회를 제공해왔다. 이렇게 선발된 우수면접자 400여명에게는 L1 공채 지원 시 서류전형 면제 혜택이 부여된다.

L1 신입행원 원서는 이달 20일까지 국민은행 채용 홈페이지(kbstar.career.co.kr)에서 접수 받는다. 학력, 연령 등 지원자격에 제한은 없다. 국민은행은 입사지원서에 자격증, 어학점수 항목을 없애고 블라인드 면접을 통해 직무특성과 지원자의 역량을 평가해 선발할 계획이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