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우리은행-우리카드, 베트남 현지서 신용카드 7종 출시개인카드 6종, 법인카드 1종...주베트남대사관 등과 MOU 체결

 

 

우리은행이 베트남 현지에서 ‘베트남우리은행 플래티늄카드’ 등 7종의 신용카드를 출시한다.

우리은행(은행장 이광구)은 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김승록 베트남우리은행장, 이혁 주베트남한국대사, 홍선 베트남 한국상공인연합부회장, 고상구 하노이한인회장, 이춘국 우리카드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용카드 이용 고객의 편의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그 일환으로 베트남우리은행은 우리카드의 다양한 노하우를 접목한 플래티늄카드 등 개인카드 6종과 법인카드 1종을 출시했다.

이중 플래티늄카드는 모든 가맹점에서 0.3% 할인 또는 포인트 적립 혜택을 제공하며, 일정 금액 이용 시 베트남 CGV 무료 영화관람권을 제공한다.

또한 7종의 신용카드 모두에 현지인들이 선호하는 K-마켓, Grab 택시, 롯데.VN 온라인쇼핑몰 등 온·오프라인 가맹점 제휴할인 혜택을 담았다. 특히 베트남 최초로 체크카드 잔액이 없을 경우 신용카드로 결제되는 투인원 서비스도 제공된다.

베트남우리은행의 한 관계자는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신용카드 시장의 발전 잠재력이 매우 크다”며, “프리미엄 카드 등 차별화된 상품 출시와 다양한 제휴를 통해 적극적 마케팅을 전개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베트남우리은행은 신용카드 이용 고객의 편의 증진을 위해 주베트남한국대사관, 베트남 한국상공인연합회, 하노이한인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주베트남한국대사관은 플래티늄카드 소지 고객이 비자발급을 신청할 경우 재정보증 서류 제출을 면제하는 등 발급 절차를 간소화해 한국방문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베트남한국상공인연합회, 하노이한인회는 회원사 전용카드 출시와 제휴 프로모션 진행 등을 통해 베트남 진출 한국계 기업과 한인사회 발전을 도모키로 했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