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대웅제약, ‘스마트오피스’ 구축으로 자율적 업무 몰입 환경 조성더 높은 성과창출 위해 그룹 사무실의 순차적 전환 추진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이 미래경쟁력 강화와 자율적 업무 몰입 환경 조성을 위해 삼성동 본관 9층의 약 200평 공간을 스마트오피스로 재탄생시켰다.

이번에 구축한 스마트오피스는 문화와 제도는 물론 공간에 있어서도 가장 일하기 좋은 환경을 제공하고자 하는 의지를 담은 공간으로 ​대웅제약 직원과 전문가로 구성된 태스크포스팀이 6개월간 국내외 사례조사를 통해 최적의 공간과 구성원칙 등을 수립했다.

이를 통해 업무 몰입을 방해하는 소음을 최소화한 업무공간과 시각적으로는 개방되었지만 소음은 차단된 집중업무공간으로 개인 업무공간을 완성했다. 데스크 배치단위에 있어서도 업무효율이 가장 높은 4인~6인 그룹을 채택했고, 직원 자율성을 높이고 스스로 업무에 최적화된 공간을 선택할 수 있도록 자율좌석제를 새로 도입했다.

또한 업무공간을 스탠드존, 모니터존, 테라스존으로 다양화시켰으며 일반 좌석 외에 허리건강에 도움이 되는 높낮이조절 책상을 통해 직원만족도를 높였다.

 

 

아울러 업무공간 주변에 시선과 소음이 모두 차단되는 1인, 2인용 ‘포커스룸’을 배치, 집중근무가 필요하거나 업무 중 전화가 왔을 때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오피스에서 근무하는 학술팀 조솔 직원은 “공간이 달라지다보니 완전히 다른 회사에 오는 것 같은 기분”이라며, “공간이 트이고 파티션이 없어 쾌적한데다 매일 새로운 자리에서 일하면서 리프레쉬가 돼 업무 집중에 도움이 된다“고 전했다.

한편 대웅제약은 이번 스마트오피스 구축이 스마트워크를 실현하기 위한 첫 걸음이라면서 그룹전체가 스마트워크로 업무 효율을 높여 더 높은 성과창출에 기여하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순차적으로 기존 사무실을 스마트오피스로 전환해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한수 기자  hs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