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SKB, 국내 최초 도커 기반 주문형 통합 보안서비스 런칭하나의 단말로 방화벽, VPN, 랜섬웨어 차단 등 다양한 보안서비스 실시간 통합관제

 

SK브로드밴드(사장 이형희)가 18일 중소기업들이 디도스(DDoS) 공격, 해킹 등 각종 사이버 보안 문제에 대해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도커(Docker) 기반 주문형(on demand) 보안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출시했다.

도커는 리눅스 기반 소프트웨어 컨테이너 내에 응용프로그램 배치를 자동화해주는 오픈 소스로, 이번 SKB의 주문형 보안서비스는 기업고객의 상황에 맞춰 최신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킹(SDN) 및 네트워크 기능 가상화(NFV) 기술이 적용된 방화벽, 가상사설망(VPN), 유해차단, 랜섬웨어 차단, 백신, 개인정보보호 등 보안서비스를 가상화해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구매해 사용할 수 있도록 한 점이 특징이다.

또한 고객댁내장치(CPE)를 기반으로 24시간 365일 실시간 전문 관제서비스도 제공된다.

 

 

특히 기존에 보안서비스를 이용하려면 방화벽, VPN, 침입방지시스템(IPS), 지능형 지속 위협(APT) 등 각 서비스를 지원할 장비가 별도로 요구됐지만 주문형 보안서비스는 하나의 단말기로 다양한 보안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그만큼 비용 절감을 꾀할 수 있는데다 서비스 신청에서 변경, 장애처리까지 전문 콜센터를 통해 간편하게 처리할 수 있다.

SKB는 SK텔레콤과 함께 한국정보화진흥원의 ‘지능형 초연결망 선도사업’을 통해 이 서비스의 개발에 성공했으며 향후 대구 현풍테크노폴리스, 판교 테크노밸리 등 중소·벤처기업 밀집지역을 대상으로 시범서비스를 추진해 SDN·NFV 생태계 활성화에도 기여할 방침이다.

이방열 SKB 기업사업부문장은 “보안서비스는 고객이 요구할 때 적시에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기술 리더십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최적화된 보안서비스의 대중화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