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하나은행, 고령·장애인 고객 위한 ‘행복동행 금융창구’ 운영응대 매뉴얼 숙지 직원이 전문 서비스 제공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이 통합 2주년을 맞아 금융소외계층 고객을 위한 ‘행복동행 금융창구’를 전국 780개 점포에 설치·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행복동행 금융창구는 고령자나 장애인, 외국인 등 일반 창구에서 원활한 금융업무를 보기 힘든 고객들을 위한 창구로 고객 응대 매뉴얼을 숙지한 직원이 배치돼 각각의 고객을 위한 전문서비스를 제공한다.

하나은행 소비자보호본부의 한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고객의 가치와 이익을 최우선으로 삼는다는 하나은행의 핵심목표 실현을 위한 새로운 서비스 개발과 도입에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하나은행은 그동안 금융소외계층을 위해 다각적 노력을 경주해왔다. 고령 고객을 위한 전용전화번호, 시니어전문 금융상담사, 느린말 서비스를 비롯해 장애 고객을 위한 보이는 ARS, 약관 음성전환서비스, 음성 OTP, 점자 ATM, 점자 보안카드 등이 그것이다.

이 같은 노력에 힘입어 하나은행은 민원건수, 금융사고, 소비자보호 조직·제도 등 금융사의 소비자보호수준을 종합 평가하는 금융감독원 소비자보호 실태평가에서 10개 전부문 최고등급(양호)을 받은 바 있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