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BMW, 실시간 A/S 예약 앱 ‘BMW 플러스’ 출시차량 점검·정보조회, 경정비, BSI, 긴급출동 등 예약·서비스 지원

 

BMW 그룹 코리아(대표 김효준)가 업계 최초로 실시간 모바일 A/S 예약 시스템 ‘BMW 플러스’를 출시했다.

기존에는 유선전화로 차량 번호를 조회하고 서비스센터의 일정을 확인해야 했지만 이 앱을 활용하면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로 차량 점검과 경정비 등 간단한 A/S를 예약할 수 있다.

특히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서비스센터에서 실시간으로 경정비 예약이 가능하다. 예약 신청 후 1분 이내에 예약이 확정되며, 그 결과를 문자메시지로 알려준다.

현재 앱으로 예약 가능한 경정비는 BSI 점검항목(차량 소모품 점검)인 엔진오일, 브레이크 오일, 에어필터, 마이크로 필터, 브레이크 디스크, 브레이크 패드, 스파크 플러그, 연료필터, 와이퍼 블레이드 교체 등이며 픽업·딜리버리 서비스, 인근 서비스센터 확인, 긴급출동 및 에어포트 서비스 정보 등 다양한 편의기능도 제공한다.

워런티, BSI 만료일자 등 차량의 관리 상태도 확인할 수 있다. 차계부 작성 등을 통해 운전자가 직접 챙겨야 했던 항목들을 간편히 통합 관리할 수 있는 것이다.

BMW 그룹 내에서 이 같은 업계 최고 수준의 진보된 서비스 시스템을 구축한 것은 한국이 처음이다. 독일도 서비스 예약을 웹에서만 진행하고 있고, 모바일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국 역시 기존 BMW 앱을 통해 일부 제한된 서비스만 제공 중이다.

BMW 그룹 코리아 김효준 사장은 “전 세계에서 가장 편리한 모바일 예약 시스템을 한국의 BMW 고객들이 가장 먼저 누릴 수 있게 됐다”며 “한국에서 만들어진 다양한 고객 편의 프로그램들을 다른 국가에서도 벤치마킹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BMW 그룹 코리아는 앱의 예약 가능 A/S와 서비스를 점차 확대해나갈 계획이며, 내년 상반기 중 BMW에 이어 미니의 실시간 A/S 예약 앱도 출시할 예정이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