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
우리은행, 유망 기술창업기업 투·융자 복합지원

 

우리은행(은행장 이광구)이 9일 서울 JW메리어트호텔에서 기술보증기금과 ‘유망 기술창업기업 투·융자 복합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은행은 기보의 ‘기보벤처캠프 프로그램’ 참여 기업을 대상으로 투자와 대출 등 금융서비스를 지원한다.

우대 보증비율 적용, 최대 10년까지 장기 여신 지원, 최대 0.4%p 보증료 우대 등이 그것이다. 은행거래 수수료가 면제되는 ‘기보벤처캠프 우대통장’도 제공한다.

또한 자체 심사를 통해 선정된 유망 기업에게는 전환사채(CB) 인수와 지분투자 방식으로 직접 투자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는 별도로 기보도 기보벤처캠프 참여 기업에게 보증과 투자 등 금융서비스와 창업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은 유망 기술창업기업에 대한 적극적 금융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 갈 스타벤처기업을 육성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우리은행은 지난 8월 기보와 4차 산업 및 일자리 창출 활성화를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100억원 규모의 출연금과 보증료 지원을 통해 총 7,700억원 규모의 대출을 지원키로 했다.

 

박진광 기자  arbutus3@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