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일동제약 ‘아로나민’, 연매출 700억원 고지 돌파 초읽기3분기 매출 230억원 등 월별·분기별 최대 실적 경신

 

일동제약의 종합비타민영양제 ‘아로나민’이 올해 역대 최대 매출을 향해 거침 없는 질주를 계속하고 있다.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에 따르면 아로나민은 올해 3분기까지 총 549억원의 누적 매출을 올렸다. 이는 전년 동기와 비교해 10% 이상 성장한 수치다.

특히 3분기에만 230억원의 매출실적을 거두면서 분기 매출 역대 최대치를 경신했고, 지난 7월의 경우 한달간 87억원이 판매돼 월매출 최고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현 추세대로라면 국내 일반의약품 중 매출 1위를 차치했던 지난해 실적 670억원은 물론 사상 첫 700억원 돌파도 무난할 전망이다.

일동제약은 이 같은 호조세에 대해 건강관리에 대한 관심 증대와 불경기의 여파로 인한 합리적 가격과 인지도 있는 브랜드를 선호하는 최근의 소비 성향이 작용한 결과로 보고 있다.

또한 효과적인 광고 전략과 마케팅 활동을 통해 브랜드 속성과 효능·효과를 지속적으로 알렸고, 올초 출범한 온라인의약품몰 ‘일동샵’이 조기 정착되면서 유통·판매가 빠르게 정상화된 것도 주효했다는 평가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국내 의약품 시장에서 연 매출액 700억원대 제품은 일반의약품과 전문의약품을 통틀어 몇 품목 안 된다”며, “일반의약품 1위 수성과 연매출 최고 기록 달성을 위해 4분기 마케팅 활동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변성환 기자  shb9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