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LG유플러스, 강남 도심서 5G 핸드오버 기술 검증이동 중 끊김 없는 고화질 동영성 전송 시연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가 서울 강남에 구축한 5G 클러스터에서 기지국 사이를 이동해도 끊김 없이 5G 서비스를 제공하는 핸드오버 기술의 검증을 완료했다.

20일 진행된 시연에서 LG유플러스는 5G 버스에 5G 시험 단말기를 설치하고 5G 클러스터를 주행하며 기지국과 단말 사이에 고화질 동영상 서비스가 끊김 없이 제공되는 이동성 테스트를 성공리에 완수했다.

특히 이번 테스트는 트래픽이 밀집돼 있지 않는 자동차 주행 테스트 장소나 도시 외곽이 아닌 도심 유동인구와 트래픽이 밀집한 핫스팟 지역에서 검증이 이뤄졌다는데 의미가 있다.

서울 강남지역은 유동인구와 고층빌딩이 많아 인구 밀집과 대규모 데이터 이용 환경, 전파 우회가 어려운 고층빌딩 등 장애물이 많은 도심 환경을 유지하고 있어 이곳에서의 검증은 기술력의 척도가 된다.

이날 LG유플러스는 5G 주파수 대역에서 핸드오버 기술을 확인하기 위해 전파를 하나로 모으는 ‘빔포밍’ 기술을 이용했다.

LG유플러스 김대희 5G전략담당 상무는 “가장 앞서 LTE 네트워크를 구축했던 것처럼 5G 서비스에서도 차별화된 상용서비스 제공에 만전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