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현대차, 11월 글로벌 판매 42만2,940대...해외판매 감소로 전년比 10.4% 하락

 

현대자동차가 올 11월 국내 6만3,895대, 해외 35만9,045대 등 글로벌 시장에서 총 42만2,940대를 판매했다.

전년 동기와 비교해 국내 판매는 12.8% 증가했지만 해외 판매가 감소하면서 전체 판매량에서 10.4%의 감소가 나타났다.

먼저 국내 판매는 주력 차종을 중심으로 판매 호조를 보였다.

차종별로는 그랜저가 하이브리드 2,302대를 포함해 1만181대가 판매돼 전체 내수시장 성장을 이끌었고 쏘나타(하이브리드 652대 포함) 7,459대, 아반떼 7,183대 등이 뒤를 받치면서 전체 승용차 판매가 전년 동기보다 12.3% 증가한 총 2만7,424대로 집계됐다.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도 G80 3,758대, G70 1,591대, EQ900 938대 등 총 6,287대가 공급됐고 RV는 투싼 4,609대, 싼타페 4,522대, 코나 4,324대 등 전년 동월 대비 35% 증가한 총 1만3,775대의 판매고를 올렸다.

이 과정에서 코나가 지난 8월부터 4개월 연속으로 소형 SUV 시장 최다 판매 모델에 꼽히는 기염을 토했다.

상용차의 경우 그랜드 스타렉스와 포터를 더한 소형상용차가 전년 동월 대비 5.7% 증가한 총 1만3,897대, 대형상용차는 2,512대가 판매됐다.

해외 판매의 경우 국내공장 수출 9만3,660대, 해외공장 판매 26만5,385대 등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6% 감소한 총 35만9,045대를 판매했다. 일부 국가들의 경기 침체 영향으로 국내공장 수출이 전년 동월과 비교해 12.7%, 해외공장 판매가 13.9%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차 관계자는 “불확실한 대외변수로 인해 12월에도 어려운 경영환경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시장별로 다양한 전략을 수립, 수익성 개선과 판매 회복에 역량을 결집할 것”이라고 밝혔다.

변성환 기자  shb9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