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
신한은행, 국가고객만족도(NCSI) 은행부문 1위 등극금융권 최초 빅데이터 센터 설립 등 고객친화적 상품·서비스 도입 높이 평가

 

금융권 최초의 빅데이터센터 설립 등 모바일 금융서비스를 선도하고 있는 신한은행이 그동안의 노력을 공식적으로 인정 받았다.

신한은행(은행장 위성호)은 5일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2017 국가고객만족도(NCSI)’ 조사에서 은행부문 1위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국가고객만족도는 한국생산성본부가 미시건대학교와 함께 제품과 서비스에 대한 고객만족도를 측정 계량화해 발표하는 지표로, 세계 각국에서 신뢰성을 인정받고 있다. 신한은행은 이번 수상으로 역대 7번째로 1위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한국생산성본부는 신한은행이 고객의 금융 니즈를 선제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금융권 최초로 빅데이터 센터를 설립하고, 디지털 기반의 다양한 모바일 금융서비스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또 지난 3월 전국 영업점에 기존 종이서식을 대체하는 디지털 창구를 도입해 영업점 방문 고객의 편의성을 높였고 모바일톡상담, 화상상담 등을 통해 24시간 365일 운영되는 고객상담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는 것도 1위 선정에 큰 몫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위성호 은행장은 “앞으로도 고객과 사회가 요구하는 트렌드를 정확히 인식해 이에 부합하는 금융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고객과 동행할 수 있는 장기적 동반자 관계를 만들어 대한민국 금융의 새로운 길을 열어가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