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하나금융그룹, 이웃돕기 성금 50억원 전달...행복 나누는 금융 실천

 

하나금융그룹이 연말 이웃돕기 성금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나눔을 통한 행복한 금융을 실천했다.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은 5일 서울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당에서 진행된 ‘희망 2018 나눔 캠페인’에 참가해 저소득·소외 계층과 사회복지시설 지원에 써달라며 50억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이 성금은 KEB하나은행이 서민 자산형성 지원을 위해 마련한 사회공헌기금 15억원과 하나금융지주, 하나은행이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 기부한 35억원의 성금을 더해 마련됐다.

​김정태 회장은 성금전달식에서 “하나금융그룹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지난 2009년부터 인연을 맺고 소외계층 지원에 꾸준히 협력해 오고 있다”며 “관심과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사회복지시설과 어려운 이웃에게 희망을 주고 행복한 금융 전파에 지속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