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LG전자, 벤츠 청담·전주 전시장에 디지털 사이니지 공급청담전시장 1,2,3 층에 대형 비디오월 설치, 전주에는 곡면 올레드 비디오월 제작

 

LG전자가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 메르세데스-벤츠의 서울 청담, 전북 전주 전시장에 디지털 사이니지를 공급했다.

먼저 지난달 문을 연 벤츠 청담 전시장에는 비디오월 등 총 55대의 LG전자 LCD 사이니지(모델명 55VH7B)가 설치됐다. LCD 사이니지 18대를 이어 붙인 비디오월을 전시장 1층과 3층에, LCD 사이니지 8대를 연결한 비디오월을 2층에 선보인 것.

또한 전시 차량 앞에서 정보를 제공하는 단독형 사이니지(모델명 65UH5C, 32SM5D 등) 11대도 전시장 곳곳에 배치했다.

청담 전시장은 전 세계 벤츠 전시장 중 처음으로 디지털 쇼룸을 갖추고 있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전시되지 않은 다양한 차량 라인업을 대형 비디오월 등 첨단 디지털 기술을 통해 경험할 수 있다.

이에 앞서 LG전자는 벤츠 전주 전시장에도 곡면 올레드 비디오월을 설치한 바 있다. 설치환경에 맞춰 구부릴 수 있는 올레드 플렉서블 사이니지(모델명 55EF5C) 8장이 사용됐다.

올레드 사이니지는 LCD와 달리 백라이트가 없다. 픽셀 하나하나가 빛을 내기 때문에 한차원 향상된 화질을 구현한다. 시야각도 넓어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색 왜곡이 없다.

LG전자는 향후에도 벤츠 주요 전시장에 올레드 등 다양한 사이니지를 설치할 예정이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