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대림그룹의 제4호 글래드 호텔 ‘코엑스센터’ 준공...이달 31일 그랜드 오픈지하 4층~지상 20층, 282객실 규모...비즈니스 고객 맞춤 공략

 

대림그룹의 자체 호텔 브랜드 ‘글래드(GLAD)’가 4번째 호텔을 선보인다.

대림그룹(부회장 이해욱)은 7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 ‘글래드 강남 코엑스센터’를 준공, 오는 12월 31일 공식 오픈한다고 밝혔다.

글래드 코엑스센터는 지난 2014년 12월 문을 연 ‘글래드 여의도’을 시작으로 ‘메종 글래드 제주’, ‘글래드 라이브 강남’에 이은 제4호 글래드 호텔이다.

테헤란로와 지하철 2호선 삼성역에 인접해 접근성이 뛰어난 글래드 코엑스센터는 지하 4층~지상 20층, 282객실 규모로 들어섰다. 지하 2층~지하 1층은 레스토랑, 1층은 로비와 라운지, 카페가 자리 잡고 있으며 지상 2층부터 20층까지가 객실이다.

서울의 대표적 회의·포상관광·컨벤션·전시회(MICE) 시설인 코엑스 인근의 지리적 이점을 활용, 비즈니스 고객을 주요 타깃으로 설계됐다.

 

 

객실은 총 스탠다드 트윈, 스탠다드 더블, 슈페리어 더블, 점보 트윈 등 4개 타입으로 구성돼 있으며 심플한 인테리어가 특징이다. 합리적이고 스마트한 투숙객들을 위해 불필요한 요소들을 간소화한 스튜디오형 객실로 디자인해 효율적 공간 활용이 가능하다는 게 대림그룹의 설명이다.

부대시설로는 휘트니스 센터, 코인 세탁실, 미팅룸, 비즈니스 센터가 준비돼 있다.

아울러 글래드 코엑스센터에는 특색 있는 식음료 매장도 들어선다. 일례로 지하 2층~지상 1층의 레스토랑과 카페에 셰프테이너로 유명한 양지훈 셰프가 총괄하는 ‘G 프로젝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1층은 ‘카페 G’, 지하 1층과 지하 2층은 각각 ‘레스토랑 G’, ‘부페 G’다.

대림그룹 관계자는 “사업 기획과 개발, 호텔 건설, 운영의 모든 단계를 자체 해결할 수 있는 밸류 체인을 구축, 호텔사업을 꾸준히 확장하고 있다”며 “내년 서울 마포 공덕에 새로운 글래드 호텔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림그룹은 현재 4곳의 글래드 호텔을 포함해 제주 우주항공호텔, 메이힐스 리조트 등 8개 호텔과 콘도를 운영하고 있다.

변성환 기자  shb9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