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게임빌-컴투스, 유럽·동남아 이어 미국법인 통합...전 해외지사 통합 시동시너지 극대화 글로벌 모바일게임 시장 지배력 제고

 

게임업계의 대표적인 한지붕 두가족인 게임빌(대표 송병준)과 컴투스(대표 송병준)가 해외 전역의 법인을 통합한다.

게임빌과 컴투스는 7일 양사의 역량을 하나로 모아 글로벌 시장에서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해외 전역의 양사 법인을 통합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에 따라 양사는 이미 통합한 유럽과 동남아 법인에 이어 모바일게임의 메이저 시장으로 급부상한 미국 지사를 통합, ‘게임빌-컴투스 미국(가칭)’을 출범시킬 예정이다.

향후 통합법인이 본격 가동하면 국내 모바일게임사 최초로 미국 현지 법인을 설립한 게임빌의 노하우와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로 고도의 북미 마케팅 경험을 보유한 컴투스의 경쟁력이 더해지며 확고한 시장지배력을 과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일본, 중국, 대만 지사 역시 현지 상황에 맞춰 통합을 진행할 계획이며 추후 해외 전역에서 공동 마케팅과 서비스 운영, 비즈니스 활동 등을 전개할 방침이다.

게임빌 관계자는 “그동안 양사는 국내를 넘어 글로벌 모바일게임 시장에서 대형 게임사들과 경쟁을 펼쳐왔다”며 “해외지사 통합의 시너지가 14억명 이상의 글로벌 유저 풀과 결합, 양사가 출시할 신작들이 한층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양철승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철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