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안랩, 웹사이트 악성코드 유포 탐지 ‘사이트 스키퍼’ 출시클라우드 기반 SECaaS 형태로 실시간 모니터링 등 전문 보안서비스 제공

 

최근 온라인 광고를 악용해 불특정 다수에게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멀버타이징(Malvertising)’ 공격 사례가 지속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안랩이 웹사이트에 대한 전문 보안 관리를 제공하는 신규 서비스를 내놓았다.

안랩(대표 권치중) 서비스사업부는 15일 멀버타이징을 포함한 고객 웹사이트의 보안위협에 실시간 대응하고 분석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이트 스키퍼(SITE Skipper)’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웹사이트 실시간 보안 모니터링, 웹사이트 보안위협 차단·알림, 가상화 기반 악성코드 유포 행위 점검, 실시간·일일 모니터링 보고서 제공 등의 전문 보안서비스를 클라우드 기반 ‘SECaaS(Security as a Service)’ 형태로 제공 받을 수 있다.

특히 사이트 스키퍼는 클라우드 기반으로 고객 웹사이트 내 악성 행위 발생 여부를 가상환경에서 동적 분석한다. 덕분에 이용 고객은 안랩 침해대응(CERT) 전문 인력의 관리를 받아 별도의 장비 설치 없이도 웹사이트 악용에 대한 보안위협을 사전에 방지할 수 있다.

안랩 서비스사업부 방인구 상무는 “멀버타이징 같은 웹사이트 보안 위협은 언제나 상존한다”며 “사이트 스피커를 통해 별도의 장비 설치 부담 없이 웹 보안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