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KEB하나은행 김정태 회장, “외국인근로자, 다문화가족 위한 따뜻한 손길 필요”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글로벌 나눔 콘서트…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인식개선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은 내년에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을 기원하며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을 통해 ‘외국인 근로자와 함께 하는 2017 글로벌 나눔콘서트’개최를 후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KEB하나은행과 한국산업인력공단, 롯데월드가 후원하고 의정부 외국인력지원센터가 주최해 국내에 거주 중인 외국인 근로자들이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한국의 문화를 즐기고 가족들과 함께할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 주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하나금융그룹이 추구하는 행복한 금융은 사회의 모든 구성원들이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이라며 “외국인 근로자, 다문화 가족을 위한 따뜻한 손길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올해로 4번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K-팝 그룹인 리브 하이의 공연을 시작으로 남사당패 공연 및 영국의 오디션 프로그램 우승으로 유명해진 성악가 폴 포츠, 그리고 발달 장애인이라는 편견을 깨고 뛰어난 음악가로 성장한 첼리스트 배범준 등이 참여해 다채로운 음악을 선사했다.

하나금융그룹은 이번 행사를 통해 외국인 근로자, 다문화 가족과 함께 어울리며 서로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고, 역경을 딛고 세계적인 음악가로 성장한 이들의 공연을 통해 희망의 메시지가 전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하나금융그룹은 다문화 센터인 ‘다린(多隣)센터’의 운영, 한국여성재단과 함께 캄보디아 다문화가정의 모국방문을 지원하는 ‘트윈클 투게더 프로젝트(Twinkle Together Project)’ 프로그램 진행, 베트남·캄보디아 등 저개발 국가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하나 해피 클래스(Hana Happy Class)’ 설치 등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