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대우건설, 부동산종합서비스 오픈 플랫폼 ‘디앤서’ 런칭임대계약부터 공과금, 시설관리 등 지원...‘동탄 행복마을 푸르지오’에 첫 도입

 

대우건설(대표이사 송문선)이 9일 부동산종합서비스 ‘디앤서(D.Answer)’를 런칭했다.

부동산종합서비스는 기업이 개발·분양·임대·관리·중개·금융 등 모든 부동산 서비스를 일괄 제공하는 원스톱 서비스로, 대우건설은 지난해 2월 건설업계 최초로 관련 예비인증을 받은바 있다.

이번에 런칭한 디앤서는 이 같은 종합서비스 개념에서 한 발 더 나아가 고객들과 직접 소통이 가능한 오픈 플랫폼을 지향한다는 게 특징이다.

이달 입주를 시작하는 공공지원 민간임대(뉴스테이) 아파트 ‘동탄 행복마을 푸르지오’에 첫 번째로 도입돼 임대·임차인 관리 시스템을 우선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통해 임차인은 계약 현황부터 공과금, 입주민 설문, 주거생활 등 전반을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임대인 역시 공실 현황, 임대료, 임대현황표 등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이외에도 생애주기별 맞춤 주거서비스, 마을공동체 구성·관리서비스가 제공된다. 특히 대우건설은 향후 협력부동산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공실 정보 공유, 임차 신청 관리 등 서비스를 확장해 나갈 방침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지속적인 양질의 서비스 확대를 통해 디앤서가 임대인과 임차인은 물론 이용고객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오픈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현재 디앤서 홈페이지(www.daewoodanswer.com)를 통해 디앤서의 다양한 기능들을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