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나에게 맞는 사무가구? 인공지능이 찾아준다!데스커, SK C&C ‘에이브릴’ 활용 맞춤형 가구추천서비스 제공

 

SK C&C의 인공지능 서비스 ‘에이브릴(Aibril)’이 개인의 성향을 고려한 맞춤형 사무가구를 찾아준다.

SK C&C(사업대표 사장 안정옥)는 27일 일룸의 스타트업 가구 브랜드 데스커가 에이브릴 성향 분석 API를 활용해 ‘고객 맞춤형 가구 추천서비스’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AI 추천서비스의 등장은 이번이 가구 업계 최초다.

SK C&C 관계자는 “데스커의 AI 가구 추천 서비스를 이용하면 지금까지 몰랐던 자신의 성격 타입까지 알 수 있어 재미가 쏠쏠하다”며 “책상의 유형은 물론 모니터 받침대, 서랍, 배선 트레이 등 세심한 부분까지 성향에 맞는 사무 가구를 추천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데스커 캠페인 사이트(www.deskers-coaching.kr)’를 방문하면 에이브릴이 해당 고객의 SNS(페이스북)를 통해 성향을 분석하고, 간단한 설문 답변과 연계해 가구를 추천해준다. SNS 분석에서 설문까지 2분이면 충분하다.

이를 위해 에이브릴은 개인별로 개방성, 계획성, 외향성, 친화성 등 4가지 성격 특성과 도전과 변화, 관계, 효율이라는 3가지 욕구를 조합·분석해 개척자, 전략가, 분위기 메이커, 서포터 등 12개의 타입의 개인 성향을 도출한다.

예컨대 기존 통념과 다른 사고나 새로운 개념을 잘 이해하는 ‘개척자 타입’에게는 유연한 자세로 자유로운 사고 능력을 높여주는 ‘리프트업 데스크’를, 자기 관리가 철저한 ‘전략가 타입’에게는 공간의 질서를 만들며 활동할 수 있도록 ‘높이 조절 글라이더가 있는 컴퓨터 데스크’를 보여준다.

정보은 데스커 팀장은 “모든 제품이 무작정 좋다고 소개하기 보다는 각 고객의 성향에 맞는 제품 제시를 지향하고 있다”며 “에이브릴을 활용한 이번 서비스는 이 같은 브랜드 방향성을 처음으로 실현한 사례”라고 강조했다.

이문진 SK C&C 에이브릴 플랫폼 본부장도 “AI가 알게 모르게 생활 곳곳에서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에이브릴을 통해 의료·유통·보험·가구업계를 넘어 더욱 다양한 분야에서 다양한 서비스로 고객을 찾아가겠다”고 밝혔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