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썰전 유시민, 매스스타트 경기에 대해…“아름다운 협동인 것처럼 얘기하는데…”

사진=JTBC '썰전' 방송화면 캡처

'썰전'에 출연한 유시민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남자 매스스타트 경기에 대해 언급해 네티즌들의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1일 방송된 JTBC 시사교양프로그램 '썰전'에서는 유시민과 박형준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유시민은 "제가 욕먹을 각오하고 딴지를 하나 걸겠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남자 매스스타트 경기에서 이승훈 선수가 금메달을 땄지만, 정재원 선수가 페이스메이커로 활약했다. 근데 그걸 아름다운 광경이라고 얘기 하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것은 올림픽 현장에서 어긋나는 일. 왜냐하면, 모든 경쟁은 개인이나 팀의 경쟁이지 국가 간의 경쟁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런데 매스스타트는 개인 경기다"라고 설명했다.

또 유시민은 "정재원 선수가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이승훈 선수가 금메달을 딸 수 있도록 유리한 환경을 조성해 페이스메이커를 했는지는 잘 모르겠다"며 "아름다운 협동인 것처럼 얘기하는데 개인 경기이지 않나. 이게 올림픽 정신에 맞는 것인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