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에어부산, 영진전문대와 항공산업 인력 양성 맞손대구·경북 지역 학교와 지속 협력, 항공업 인력 양성 기여

 

에어부산과 영진전문대학교가 산학협력을 통해 상호 발전을 도모한다.

에어부산(사장 한태근)은 6일 부산 본사에서 한태근 사장, 영진전문대학교 최재영 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영진전문대와 항공승무원 인력 채용 자원 확보, 우수 인재 선발 기회 선점 등을 골자로 한 산학협력 협약(MOU)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산업수요 맞춤형 인력 양성 지원, 산학 공동연구, 학생 현장실습 지원, 시설·기자재 공동 활용 등이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대구공항 취항 노선 확대와 함께 대구·경북지역 항공 인재 양성과 일자리 확대에 기여하고자 지난해 6월 대구한의대에 이어 영진전문대와 MOU를 맺었다”며 “상반기 중 대구·경북지역 2개 대학교와 추가로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에어부산은 지난 2010년부터 국내 15개 대학과 산학협력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운항, 캐빈, 정비, 일반직 등 항공업 전 분야의 맞춤형 인력 양성을 지원하고 있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