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미투에 용기, “이제는 그 일이 성폭력이었다는 것을 알게 됐다”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8일 한국 여성의 전화는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 ‘한국 여성의 전화 여성인권상담소 상담통계 분석’ 결과를 공개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에 따르면 지난 1월 30일 이후 3월 6일까지 접수된 성폭력 피해 상담은 전년도 같은 기간보다 23.5% 증가했다.

이 기간 성폭력 피해 상담 100건 중 28건에서는 미투 운동이 직접적으로 언급되기도 했다. 상당수의 피해자는 고백을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 “미투 운동을 통해 용기를 얻었다”, “피해 경험이 상기돼 말하기로 마음먹었다”고 답변했다.

또 “이대로 두면 더 많은 피해자가 생길 것 같았다”, “이제는 그 일이 성폭력이었다는 것을 알게 됐다”는 이유도 있었다.

한편 한국 여성의 전화 측은 “이번 미투 운동은 가해자가 소위 유명인인 사례나 언론 보도를 통한 고발에만 국한된 것이 결코 아님을 보여 준다”라고 말했다.

이어 “피해자들 대다수는 가해자의 사과와 법적 대응 절차에서의 조력 등을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ㅇㅇㄴ 2018-03-08 14:45:24

    만약 성폭력인지 몰랐는데 이제 성폭력인지 알게됐다면 그건 성폭력이 아닙니다. 왜냐하면 모든 성범죄는 그때당시에 그것에 대해 성적 수치심을 느꼈어야 합니다. 그때당시엔 아니였는데 지금 생각하니 그렇다는건 해당안돼요.   삭제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