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배현진 MBC 퇴사, 김세의 기자…“적파업에 참여하지 않으면 적폐가 되나?”

사진=김세의 페이스북

배현진 전 MBC 앵커가 사표를 낸 것과 관련해 동료인 김세의 기자가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세의 기자는 지난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배현진 아나운서가 사표를 제출했다는 기사와 함께 글을 게재했다.

김세의 기자는 “누구보다도 힘든 시간을 보냈을 배현진 앵커. 이렇게 떠나보내게 돼 너무 마음이 아프다”며 “부디 행복한 앞날만 이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몇 시간 후 김 기자는 “배현진 앵커가 그동안 얼마나 힘들었는지를… 가까운 거리에서 봐왔던 사람들 중 한명입니다… 적절한 때가 되면… 진실이 밝혀질 것입니다… ‘적폐청산’이라는 이름으로 포장된 ‘블랙리스트’… 도대체 배현진 앵커를 적폐로 몰아세운 이유는…??? 민주노총 산하 언론노조의 파업… 이들의 파업에 참여하지 않으면 적폐가 되나…???”라는 글을 덧붙였다.

한편 배현진은 2012년 MBC 파업에 참여했다가 노조를 탈퇴하며 ‘뉴스데스크’ 앵커로 복귀한 바 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