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유엔 사무총장 북미 정상회담 환영, “한반도의 평화적 비핵화를 위한 모든 노력을 지지한다”

사진=KBS 제공

유엔 사무총장이 북미 정상회담과 관련해 언급해 주목 받았다.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은 9일(현지시간) "오는 5월까지 미국과 북한 간 정상회담을 환영하고 회담 개최 합의에 고무됐다"고 밝혔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이날 스테판 두자릭 유엔 대변인을 통해 이 같이 말하면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결의 준수와 일치하는 한반도의 평화적 비핵화를 위한 모든 노력을 지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전날 백악관에서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등 대북 특별사절단을 만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만나기를 바란다고 전하자, 그 자리에서 즉각 만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