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김윤옥 여사, 신동욱 총재…“가족이 아니라 마적단 꼴이고 범죄조직단 꼴”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공화당의 신동욱 총재가 이명박 전 대통령의 부인인 김윤옥 여사에 일침을 가해 네티즌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신 총재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윤옥 여사 대선 직전 '돈다발 명품 백' 받은 정황 포착, 발가락 다이아몬드 꼴이고 이멜다 마르코스 데쟈뷰 꼴"이라고 말했다.

이어 "제2의 권양숙 여사 640만 불 꼴이고 권양숙 뇌물수수 동서지간 꼴"이라고 덧붙였다.

또 "가족이 아니라 마적단 꼴이고 범죄조직단 꼴"이라며 "부정부패의 새로운 아이콘 꼴이고 여사 아니라 김윤옥씨 꼴"이라고 비난했다.

한편 이날 한 매체는 지난 2007년 대선을 앞두고 이명박 전 대통령의 부인 김윤옥 여사가 재미교포 사업가로부터 명품가방을 받았다가 돌려준 정황을 포착하고 관련 의혹들을 들여다보고 있다고 보도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