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15일 워싱턴서 개최, 제3차 한미 FTA 개정 협상…“쉽지 않은 협상이고 갈 길이 멀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페이스북

14일, 산업통상자원부는 제3차 한미 FTA 개정 협상이 15일(현지시간) 워싱턴 D.C.에서 개최된다고 밝혀 이목을 사로잡았다.

앞서 열린 2차 협상에서 양국은 입장차를 좁히지 못했다.

산업부는 2차 협상 종료 직후 보도 자료를 통해 "우리 측은 이번 협상이 이익의 균형 원칙하에 상호 호혜적으로 추진돼야 함을 강조했다"고 밝혔다.

이어 "투자자-국가분쟁해결제도(ISDS), 무역구제와 관련한 우리 측의 구체적인 제안과 입장을 미국 측에 제기하는 한편, 시장접근 및 관세와 관련한 입장을 교환했다"고 덧붙였다.

김현종 산업부 통상교섭본부장은 "지금은 평가하기 너무 이르다"며 "쉽지 않은 협상이고 갈 길이 멀다"고 말했다.

김 본부장은 "국익 극대화와 이익균형이라는 원칙을 갖고 농축산 등 민감 분야의 우리 업계 애로사항을 적극 반영해 나가겠다"며 "나쁜 협상 결과보다 협상을 타결하지 않는 것이 낫다는 각오로 협상에 임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산업부 관계자는 "한미 양측은 지난 2차례의 개정 협상에서 각각의 관심사항으로 제기된 사항들에 대한 집중적인 논의를 진행해 협상의 진전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라고 말을 아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