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러시아 외교관 23명 추방, “영국 정부는 러시아와의 대결이란 선택을 했다”

사진=네이버 제공

영국 정부가 현지시간 14일 전직 '러시아 이중스파이' 암살 시도와 관련해 영국 주재 러시아 외교관들을 추방한 데 대해 러시아 외무부는 '유례없는 도발'이라고 강하게 비난해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외무부는 이날 "세르게이 스크리팔과 그의 딸 독살 시도에 개입했다는 거짓 명분하에 메이 총리가 내놓은 대러 제재 조치에 관한 성명을 유례없는 심한 도발로 간주 한다"면서 "이는 양국 간의 정상적인 대화 기반을 훼손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이어 "영국 정부가 보기 흉한 정치적 목적하에 23명의 러시아 외교관 추방을 포함한 일련의 적대적 조치를 선언하면서 심각한 추가적 관계 악화 행보를 취한 사실은 절대 용납될 수 없고 적절치 못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외무부는 "영국 정부는 자체 조사를 마무리하거나 화학무기금지기구(OPCW) 틀과 같은 정립된 국제적 형식과 기구를 가동하지 않고 러시아와의 대결이란 선택을 했다"면서 "일방적이고 투명하지 않은 사건 수사 방법에 의존하면서 또 한 번 근거 없는 반러 캠페인을 전개하려 시도하고 있음이 명백하다"고 말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