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성폭력 의혹 이윤택 17일 소환, 누리꾼들…“솜방망이 처벌은 안 될 듯”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성폭력 의혹이 제기된 연극연출가 이윤택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 감독이 오는 17일 경찰에 소환된다는 소식이 전해져 이목을 사로잡았다.

15일, 서울지방경찰청 성폭력범죄특별수사대는 이씨에게 17일 오전 10시까지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받도록 소환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이씨는 극단 연희단거리패 예술 감독을 맡고 있던 지난 1999년부터 2016년 6월까지 김수희 극단 미인 대표 등 극단원 16명을 상대로 성추행 및 성폭행 등 성폭력을 상습적으로 저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경찰은 지난 13일까지 피해자 16명을 전국 각지에서 접촉해 성폭행·성추행에 관한 구체적인 피해 진술을 확보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누나****) 어떻게 이렇게 긴 시간동안 나쁜 짓을” “(라면****) 사실관계 정확히 확인했으면” “(HUN****) 솜방망이 처벌은 안 될 듯” “(9099****) 피해자 더 있을 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