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50만원 돌파, 초중고생 1명이 지출하는 월평균 사교육비는지난해 38만4,000원

사진=교육부 페이스북

사교육을 받는 초중고생이 한 달간 지출하는 1인 평균 사교육비가 10년 사이에 10만원 가까이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통계청과 교육부가 공동으로 실시한 사교육비 조사 결과에 따르면 사교육을 받는 초중고생 1명이 지출하는 월평균 사교육비는 2007년 28만8,000원에서 지난해 38만4,000원으로 9만6,000원 상승했다.

월평균 가구 소득 200만 원 이상 300만원 미만인 가구의 초중고생 중 사교육을 받는 이들의 비율은 2007년에 77.0%에서 지난해 58.3%로 약 18.7% 포인트 낮아졌다.

반면 월평균 가구 소득이 600만 원 이상 700만 원 이상인 가정의 초중고생이 사교육 참여 비율은 같은 기간 92.7%에서 80.8%로 11.9% 포인트 낮아졌다.

소득 수준과 상관없이 모든 계층에서 최근 10년 사이에 사교육을 받는 학생 비율이 낮아졌는데 소득이 낮은 계층의 학생들이 사교육을 받지 않는 비중이 특히 크게 하락한 셈이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