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우원식 한국당, “청개구리 협상 태도는 국민의 분노만 살 것”

사진=우원식 페이스북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자유한국당을 비판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0일,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국민이 직접 선출한 대통령은 허수아비로 만들고 국민이 선출하지 않은 총리에게 국정 운영을 맡기는 것은 촛불 민심에도 반하는 처사"라며 "자유한국당은 과거 장기 집권 내각제의 꿈을 버리지 못한 게 아니냐"고 총리선출제를 주장하고 있는 한국당을 비판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원내대표 회의실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개헌 열차를 출발시킨 촛불 광장의 민심은 국민을 위한 개헌을 요구했지 국회에 군림하는 개헌을 명명한 게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야당은 국회 기득권에 대한 집착을 버리고 오직 국민만 생각하는 마음으로 개헌 협상에 임해 달라"고 강조했다.

또 "요즘 한국당은 시기를 얘기하면 내용을 얘기하고 내용을 얘기하면 조건을 붙인다"며 "청개구리 협상 태도는 국민의 분노만 살 것"이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우 원내대표는 "이제 대통령 개헌안 발의권 행사까지 엿새가 남았다"며 "저는 내일 종말이 오더라도 사과나무를 심는 심정으로 야당 설득과 개헌 협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