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g20 가상화폐, 암호 화폐 시장을 성급하게 규제하기에는 국가 간 합의가 부족하다”

사진=빗썸 거래소 제공

G20 가상화폐 규제안 관련 발표와 함께, 비트코인 등 암호 화폐 시세가 상승세에 돌입한 것으로 밝혀져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현지시각 19일~20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G20 재무장관 회의에서는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 및 중앙은행 총재들이 참여했다.

G20 핵심 금융 국제기구 금융안정위원회(FSB) 마크 카니 의장은 이번 회의를 통해 “전 세계 GDP의 1%도 미치지 않는 암호 화폐 시장을 성급하게 규제하기에는 국가 간 합의가 부족하다”고 말했다.

앞서 마크 카니 의장은 “FSB는 현재 암호화폐가 세계 경제에 위협을 끼치지 않는다고 평가 한다”라는 입장의 서신을 G20 회의 전 각국 중앙은행장과 재무부 장관에게 전달했다.

당초 G20 재무장관 회의에서는 암호화 폐 퇴출 등의 방안이 논의될 것이라고 전해졌다.

그러마 FSB가 공식적으로 “암호화폐가 세계 금융 안정성을 위협하지 않는다”고 판단하면서, 규제안이 등장하더라도 완화된 형태일 것으로 전망됐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