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이윤택 구속영장 신청, 2010년 4월~2016년 6월 기간 발생한 24건만 구속영장에 적시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21일, 서울경찰청 성폭력범죄특별수사대는 연극연출가 이윤택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 감독에 대해 상습강제추행 등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 전 감독은 지난 1999년부터 2016년 6월까지 극단 연희단거리패를 운영하면서 김수희 극단 미인 대표 등 극단원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구속영장 신청 이유는 상습성이 있어 중죄이고 도주 우려나 피해자 회유 등 증거인멸 우려가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경찰에 따르면 피해자 17명이 처벌을 요구한 범죄 사실은 모두 62건으로, 이 가운데 혐의가 입증된 피해자 8명의 2010년 4월~2016년 6월 기간 발생한 24건만 구속영장에 적시됐다.

한편 경찰은 이 전 감독의 성폭력을 조력 또는 방조한 의혹을 받고 있는 김소희 전 연희단거리패 대표에 대해서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했지만 혐의를 뒷받침할 만한 구체적인 정황 등이 없어 처벌하지 않기로 결론을 냈다.

경찰 관계자는 "여러 가지 다 살펴봤지만 그에 대한 혐의는 못 찾았다"며 "'김소희 대표가 시켰다' 등의 진술은 없어 김 대표에게는 억울한 부분이 있었다"고 전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