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故 장자연 사건 국민청원, 누리꾼들…“이거 재수사하면 세상이 발칵 또 뒤집어질 사건이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성폭력 피해를 고발하고 세상을 떠난 배우 故 장자연씨 사건의 진실을 밝혀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20만 명 이상이 동의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3일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 따르면 '故 장자연의 한 맺힌 죽음의 진실을 밝혀주세요'라는 제목의 청원에 대한 동의자 수가 20만 5500여명을 넘어섰다.

청원자는 게시 글에서 "힘없고 백 없는 사람이 사회적 영향력 금권 기득권으로 꽃다운 나이에 한 많은 생을 마감하게 만들고 버젓이 잘 살아가는 이런 사회가 문명국가라 할 수 있는가"라며 청원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장씨는 2009년 유력 인사들의 술자리 접대를 강요받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이후 이른바 '장자연 문건' 등이 나오고 수사가 이뤄졌지만 의혹이 제기된 유력 인사들은 무혐의 처분됐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89NN****) 죄를 지었으면 벌을 받아야지” “(구름****) 너무 늦어 안타깝다” “(8NNBB****) 가족들 마음 찢어질 듯” “(acef****) 미투 분위기에서는 진상규명이 충분히 가능하리라 생각합니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