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김윤옥 여사, 누리꾼들…“죄에 따라서 합당한 처벌을 받아야 한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이명박 전 대통령 부인인 김윤옥 여사의 검찰 조사가 이뤄질 전망이다.

검찰 측은 이 전 대통령의 혐의 사실관계 확정을 위해 김 여사의 조사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하고 있다.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송경호 부장검사)는 이 전 대통령의 혐의 중 일부 불법자금 수수 과정에 연루된 김 여사를 상대로 한 조사의 시기와 방식을 신중히 검토하고 있다.

김 여사는 2007년 1월부터 2008년 1월까지 이팔성 전 우리금융지주 회장이 네 차례에 걸쳐 현금 총 3억5,000만원과 의류 1,230만원어치를 이 전 대통령에게 건네는 데 관여한 혐의를 받는다.

한편 김 여사는 국가정보원에서 청와대로 건네진 10만 달러(약 1억800만원) 사용과 관련해서도 연루 의혹을 받는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UIII***) 사실이 모두 밝혀지길” “(UIOO****) 죄를 짓고 살 수는 없지” “(BBB***) 다시는 이런 일이 없었으면” “(nbvv***) 죄에 따라서 합당한 처벌을 받아야 한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