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한미FTA 철강관세 면제 협상 합의, 미국 재무부 장관…“매우 생산적인 이해”

사진=네이버 제공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부 장관이 25일(현지시간) 한미 양국이 자유무역협정(FTA) 개정과 한국산 철강 관세 면제 협상에서 합의를 이뤘다고 밝혀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므누신 장관은 이날 폭스뉴스 방송과 인터뷰에서 한미 양국이 “매우 생산적인 이해”에 도달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한미 통상당국 간 협상을 “완벽한 윈-윈”이라고 평가하면서 “우리는 그 합의에 곧 서명하기를 기대 한다”고 말했다.

또 므누신 장관은 “한국은 이 협상의 일환으로 미국으로 보내는 철강의 양을 줄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워싱턴DC에서 한 달 간 협상을 지휘한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도 이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면서 기자들에게 “한미FTA와 232조 철강 관세에 대해 미국과 원칙적인 합의, 원칙적인 타결을 이뤘다”면서 “실무 차원에서 몇 가지 기술적인 이슈가 남아있는데 곧 해결될 것이라 믿는다”고 밝혔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