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김정은 방중설, 청와대…"현재 북중 관계가 최악인데 김 위원장이 방중 했을 가능성이 있을까 싶다"

사진=청와대 트위터

김정은 방중설에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7일 청와대는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최근 중국 방문설이 있다는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 "관련 첩보가 있어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아직 확인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김 위원장이 탑승했을 수 있는 기차가 중국으로 건너갔다는 얘기들이 떠돌지만 실제로 김 위원장이 탔는지는 확인되지 않는 상태"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관계자는 "현재 북중 관계가 최악인데 김 위원장이 전격적으로 방중 했을 가능성이 있을까 싶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앞서 북한 전문매체인 데일리NK는 최근 북중 접경지역인 중국 랴오닝성 단둥역에 거대한 가림막이 설치되는 등 심상치 않은 움직임이 포착되면서 김 위원장의 방중설이 돌고 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