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페이스북 개인정보 유출에, "EU와 EU 회원국의 법률은 존중되고 준수돼야 한다"

사진=네이버 제공

유럽연합(EU)은 27일(현지시간) 2016년 미국 대선 과정에서 발생한 페이스북 개인정보 유출 의혹과 관련, 2주 이내에 재발방지 대책을 밝히라고 요구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베라 요우로바 EU 집행위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보낸 서한에서 "최근 드러난 개인정보 유출 의혹에서 EU 회원국 국민의 정보 유출이 있느냐"면서 "있다면 어떻게 이를 관련 당국과 당사자들에게 알릴 것이냐"고 물었다.

또 페이스북 측에 2주 이내에 EU에 답변할 것을 요구했다.

앞서 지난주 열린 EU 정상회의에서 28개 회원국 정상들은 미국 대선 당시 도널드 트럼프 당시 후보 측을 도왔던 영국의 '케임브리지 애날리티카'라는 회사에 페이스북 고객 정보가 유출된 데 대한 대책을 논의했다.

EU 정상회의는 당시 성명을 통해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등은 회원들의 사생활과 개인 정보를 철저히 보호하고 이를 투명하게 다루는 관행을 보장할 필요가 있다"며 "EU와 EU 회원국의 법률은 존중되고 준수돼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EU 정상들은 오는 5월 불가리아의 수도 소피아에서 열기로 한 정상회의에서 개인정보 보호 문제를 재논의하기로 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