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고성 산불, 박원순 서울시장…“현지와 긴밀하게 소통해 필요한 모든 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사진=YTN 방송화면 캡처

서울시가 산불로 진화 작업이 진행 중인 강원 고성군에 소방 물탱크차와 소방관을 급파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28일 오전 9시30분께 소방 물탱크 차 20대와 행정차(지휘용) 1대 등 차량과 소방관 42명을 지원했다.

물탱크 차는 종로·중부·강남·구로소방서를 제외한 20개 소방서에서 한 대씩 지정됐으며 차량별로 소방관 2명이 탑승했다.

앞서 이날 오전 6시14분께 강원 고성군 간성읍 탑동리 한 야산에서 불이 나 오후 2시 기준 산림면적 35㏊(상황본부 추산)와 산림양묘장, 가진공설묘원, 자연환경사업소 부속건물, 민가 건물 8채(주택 3, 사무실 2, 컨테이너 3) 등을 태웠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시의 가능한 인력과 장비를 지원해 고성 산불이 대규모 재난으로 번지지 않고 최대한 조속히 진화되는데 힘을 보태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소방재난본부를 중심으로 현지와 긴밀하게 소통해 필요한 모든 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