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롯데렌탈, 2017년 연결 매출 1.8조원...4년 만에 2배 폭풍 성장영업이익도 16% 성장한 1,297억원 시현...올해 매출 2조원 돌파 목표

 

롯데렌탈이 롯데렌터카의 실적 호조와 중고차 경매장 롯데오토옥션의 매출 증가, 글로벌 사업 확대 등에 힘입어 2017년말 연결기준 사상 최대 매출액을 기록했다.

롯데렌탈(대표 표현명)은 29일 공시를 통해 2017년 연결기준 실적을 공개하고 매출 1조 7,955억원, 영업이익 1,297억원을 시현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대비 각각 17%, 16% 증가한 수치로 오토렌탈 시장의 경쟁 심화와 라이프스타일 렌탈 플랫폼 ‘묘미(MYOMEE)’ 등 신규 사업 추진에 따른 비용 증가에도 불구하고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높은 성장률을 나타냈다.

특히 롯데렌탈은 지난 2013년 매출 8,852억원에서 4년 만에 2배 이상의 매출 성장을 이루며 앞으로의 추가 성장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업계는 이 같은 고속 성장이 지난 2014년 초부터 소유에서 이용으로 변화하는 소비 패러다임 변화에 맞춰 지속적 경영혁신을 추진했고, 지난 2015년 6월 롯데그룹 편입 이후 유통인프라와 생활서비스 역량을 갖춘 그룹 계열사들과의 시너지를 적극 활용한 데 힘입은 것으로 분석한다.

롯데렌탈은 향후 글로벌 초우량 종합렌탈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렌탈서비스의 디지털 전환(DT)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지난 3월 업계 최초로 선보인 신차 장기렌터카의 온라인 다이렉트 서비스 ‘신차장 다이렉트’, 법인고객 대상 무려 프리미엄 차량관리솔루션 ‘오토매니저’ 등이 그 실례다.

롯데렌탈은 올해에도 개인과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한 B2C 장기렌터카 시장의 높은 성장세와 일반렌탈, 신사업 확대에 따른 안정적 사업 포트폴리오 구축으로 양질의 성장을 구가해 2조원 이상의 매출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표현명 롯데렌탈 사장은 “롯데렌탈은 건실한 펀더멘털(fundamental)과 렌탈 및 자회사간의 경쟁력있는 사업 포트폴리오(portfolio) 구성으로 불확실성이 높은 국내외 경기상황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으로 고속 성장하고 있다”며, “급변하는 산업 환경에 민첩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비롯한 경영혁신을 지속 추진하여 글로벌 초우량 종합렌탈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