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조국 검경 수사권 조정, “수사권 조정 관련해 일부 언론의 보도에 대해 우려를 표한다”

사진=조국 트위터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검경 수사권 조정과 관련해 "국민의 입장에 서서 이 사안을 고민 해 달라"고 말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5일 조 수석은 기자들에게 보낸 입장문에서 "수사권 조정 관련해 일부 언론의 보도에 대해 우려를 표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일부 언론은 검·경 수사권 조정안 논의 과정에서 검찰이 배제됐다는 이른바 '검찰 패싱'을 보도해 논란이 됐다.

조 수석은 이에 "수사권조정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라며 "최근 언론에서 보도한 조정안 내용은 논의를 위한 초안 중의 하나"라고 일축했다.

이어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 두 분은 지금까지 수사권조정을 위하여 소통해왔다"며 "앞으로도 계속 만날 것이고, 행안부 장관과 경찰청장의 경우도 동일하다"라고 전했다.

또 조 수석은 "시각과 조직의 입장이 다르지만, 문재인 정부의 구성원으로서 구존동이(求存同異)의 정신에 따라 논의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구존동이는 '차이점을 인정하면서 같은 점을 추구한다'는 뜻이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