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K-water, 중소기업 장기재직 근로자 지원임직원 급여 1%로 재원 조성, 내일채움공제사업 지원

 

K-water(사장 이학수)가 이달 20일까지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내일채움 어깨동무 프로젝트’ 대상 기업을 모집한다.

내일채움공제사업은 이직률이 높은 중소기업 근로자의 장기 재직 촉진을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근로자와 중소기업이 5년간 일정 금액을 공동 적립해 근로자가 5년 만기 재직시 적립금을 일시 지급한다.

이를 통해 중소기업은 우수 인력의 장기 재직에 따른 기업 경쟁력 강화를, 근로자는 5년 후 목돈 마련을 꾀할 수 있다.

내일채움 어깨동무는 이 같은 내일채움공제사업과 연계해 중소기업이 5년간 적립하는 금액 중 일부를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지원대상은 K-water 협력기업 모임인 ‘K-water 수탁기업협의회’에 가입한 중소기업과 기술개발 수행업체 등이며 ‘임직원 급여 1% 나눔운동’을 통해 모금된 재원이 투입된다.

김인수 K-water 물산업플랫폼센터장은 “중소기업의 우수 인재 확보와 경쟁력 강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이번 프로젝트에 많은 기업의 참여를 바란다”며 “내일채움 어깨동무 프로젝트가 공공기관이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새로운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