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SK하이닉스, 협력사 밀착지원 통해 반도체 생태계 경쟁력 강화교육·웨이퍼 분석, 안전·보건·환경 컨설팅, 인턴십 교육·급여 지원 등

 

SK하이닉스(부회장 박성욱)가 국내 반도체 생태계 육성을 위해 교육인프라 제공 등 협력사의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를 적극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SK하이닉스 협력사들은 새로 오픈한 ‘공유인프라 포털(sharing.skhynix.com)’을 통해 무상 또는 시중보다 저렴한 금액으로 SK하이닉스의 반도체 지식과 노하우를 배우고, SK하이닉스 장비를 활용한 웨이퍼 분석·측정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SK하이닉스는 또 안전·보건·환경(SHE) 컨설팅 무상지원, 협력사 인력난 해소를 위한 청년 희망 나눔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SK하이닉스 공유인프라의 핵심 플랫폼인 공유인프라 포털은 ‘반도체 아카데미’와 ‘분석·측정 지원센터’로 구성돼 있다. 협력사들은 회원 가입만으로 반도체 아카데미를 통해 제조공정, 소자, 설계, 통계 등 120여개 온라인 교육과정을 무상 수강할 수 있다. 메모리 일반, 공정, 설계, 제품, 품질, 마케팅, 자동화 등 10개 분야 40여개 과정의 오프라인 강의도 매월 진행된다.

‘분석·측정 지원센터’의 경우 SK하이닉스의 생산 장비, 분석 역량 등 유무형 자산을 더욱 적극적으로 협력사와 공유하는 플랫폼이다. 협력사들은 물질, 화학, 계측 등 3개 분야에서 자사 장비와 재료가 실제 반도체 생산라인에서 얼마나 효과적으로 동작하는지를 빠르게 피드백 받을 수 있다.

SK하이닉스는 공유인프라 포털에 더해 ‘SHE 컨설팅’과 ‘청년 희망 나눔 채용 프로그램’도 함께 추진한다. SHE 컨설팅은 화학 물질을 취급하는 협력사를 대상으로 하며, SK하이닉스 환경안전 전문가와 민간 재해예방 전문기관이 협력사를 순회 방문해 안전·보건 관리, 화학물질 취급 등의 현황을 파악한 뒤 협력사의 자발적 안전관리 수준 향상을 지원하게 된다.

청년 희망 나눔은 협력사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기존에 시행해 오던 고용디딤돌 프로그램을 확대한 것으로 오는 5월 SK그룹의 ‘동반성장 채용 박람회’를 통해 협력사의 채용 홍보와 박람회 부스를 지원하고 요청시 신입사원 직무교육도 대행해줄 계획이다.

아울러 하반기 시행 예정인 ‘청년 희망 나눔 인턴십’은 협력사에 약 5개월간의 인턴 직무교육과 인턴십 기간 동안의 훈련비 및 급여를 지원한다. 이를 통해 우수한 인력이 협력사로 취업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SK하이닉스는 이처럼 반도체 기술, 장비, 환경안전, 채용 등 기업 경쟁력 향상과 직결되는 분야의 전문지식을 적극 공유함으로써 협력사의 경영 역량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보고 있다.

SK하이닉스 지속경영 담당 신승국 전무는 “이번 지원은 SK그룹이 추진하는 사회적가치와 공유인프라 활동의 일환”이라며 “30년 넘게 쌓아온 반도체 관련 인프라를 협력사와 나눠 선순환 구조 강화는 물론 국내 반도체 생태계 경쟁력 제고도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