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효성, 장애예술가 창작활동 후원...작품 제작·전시비 5,000만원 전달

 

효성이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장애예술가들의 창작활동 지원에 나섰다.

효성(회장 조현준)은 지난 11일 서울 송파구 종합운동장 내에 위치한 잠실창작스튜디오에서 장애예술가들에게 창작지원비와 전시비용 등 5,000만원을 후원하는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효성의 이번 후원금은 잠실창작스튜디오에 입주한 장애예술가 12명의 지원에 활용된다. 장애예술가들이 더욱 안정적 환경에서 창작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정기적으로 재료비를 지원하고, 입주작가의 작품발표 전시회를 개최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효성 조현준 회장은 “이번 후원을 계기로 장애예술가들이 한층 안정적인 창작활동을 통해 훌륭한 예술가로 성장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잠실창작스튜디오는 서울문화재단에서 운영하는 국내 유일의 장애 예술가 창작 공간으로 지금껏 100여명의 실력 있는 장애예술가를 배출했다.

한편 효성은 지난 2014년부터 발달·지적 장애 아동·청소년 오케스트라 ‘온누리 사랑 챔버’를 후원하고, 2015년부터 장애아동 청소년과 가족을 초청하는 ‘푸르메 작은 음악회’를 개최하고 있는 등 취약계층의 문화 향유를 위한 메세나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이한수 기자  hs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