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포스코건설, 베트남 현지 협력사와 상생협력 강화글로벌 파트너스데이 개최...상생 통한 성공적 사업수행 다짐

 

포스코건설이 베트남 현지 협력사들과 상생협력 강화에 나서고 있다.

포스코건설(대표 이영훈)은 지난 12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현지 협력사 17개사와 함께 ‘글로벌 파트너스데이’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현지 협력사들과 지속적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성공적 사업수행을 도모하기 위한 자리로 김태억 포스코건설 외주구매실장과 현지 우수 협력사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이날 포스코건설은 현지 협력사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공동발전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베트남에서 추진 중인 고려아연 제강분진 재생사업을 비롯해 롱손 석유화학 플랜트 건설공사 등의 성공적 수행을 위한 협력방안도 논의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현지 협력사들과의 정기 간담회 등을 통해 상생협력 관계를 공고히 하고 우수 협력사를 발굴하는 등 현지화 전략에 기반한 수주 경쟁력 강화에 노력할 계획”이라며 “연내 인도네시아, 사우디 등 국가의 협력사들과도 글로벌 파트너스데이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