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PHOTO NEWS] GC녹십자, ‘세계 혈우병의 날’ 알리기용인 연구시설 외벽에 대형 파사드 게재

 

GC녹십자(대표 허은철)가 ‘세계 혈우병의 날’을 알리는 행사에 동참했다.

GC녹십자는 지난 11일부터 경기도 용인의 ‘GC녹십자 R&D센터’의 외벽에 LED 조명으로 ‘세계 혈우병의 날’ 이미지를 표현하는 미디어파사드를 게재했다.

세계혈우연맹(WFH)은 혈우병과 출혈질환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지난 1989년부터 매년 4월 17일을 세계 혈우병의 날로 제정한 바 있으며 올해는 ‘지식공유가 힘이다’를 주제로 혈우병에 대한 인식 개선과 치료 격차를 줄이기 위한 지식공유의 중요성을 적극 피력할 예정이다.

이한수 기자  hs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